목포해경, 해양사고 대응력 강화를 위한 민간해양구조대 교육 실시

전문강사 초빙 해상 수색구조역량 및 민·관 구조협력체계 강화

손다해 | 입력 : 2024/07/05 [15:57]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권오성) 지도파출소는 오늘 5일 오후 1시 송도 수협위판장 2층 강당에서 관내 민간해양구조대원을 대상으로 한국해양구조협회 소속 전문 강사를 초빙해 전문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교육은 지도파출소 관내 민간해양구조대원 42명을 대상으로 해상 수색·구조 역량 강화와 민·관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주요 교육내용은 ▲해양재난구조대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이해 ▲ 수색구조 기본이론 및 관계 법령 ▲응급처치 이론 및 실습 ▲위치 발신장치 상시 작동법 등이며, 이후 애로 및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해양사고 예방과 안전 확보를 위해 민간해양구조대원의 지속적인 교육을 확대 실시하고, 유기적인 소통창구를 마련해 민·관 협력 체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양 인명구조의 민관협력 강화를 위해 “해양재난구조대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이 제정되고 지난 1월 2일 공포되어, 내년 1월 3일 “민간해양구조대”에서 “해양재난구조대”로 재탄생하게 될 예정이다.

 

[나눔일보 = 손다해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1/7
̽ īī丮 ν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