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외교·국방·남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경협 의원, 아르헨티나의 한국땅 야따마우까 농장 9만여평 '불법정착 현지인'에 무상 양도
코이카, 이사회 의결·외교부 승인도 없이 협약서 체결 및 공증
 
조장훈대표기자 기사입력  2017/10/04 [20:53]

아르헨티나에는 1978년 박정희 대통령 시절 210만달러를 들여 남미 농업이민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구입했지만, 39년간 아무런 개발조치없이 방치되고 있는 우리정부의 국유지 야따마우까 농장(20,882ha)이 있다. 여의도의 79배 크기인 광활한 땅이다.

 

외교부 산하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이 이 야따마우까 농장의 일부인 축구장 40배 크기의 국유지 295,100m²(89,268평)를 외교부장관이나 코이카 이사회 등의 아무런 승인 절차도 거치지 않고 현지인들에게 무상으로 넘기기로 합의한 후 공증까지 마친 사실이 밝혀졌다.

 

김경협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천원미갑)이 코이카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코이카는 정부소유의 아르헨티나 야따마우까 농장을 뒤늦게 개발추진하는 과정에서 불법정착해 있던 현지인 5가구 22명과 주거, 영농, 축산 용도로 농장일부를 무상양도키로 합의하고 현지에서 공증까지 마쳤으며, 이후 측량을 통해 세대별로 무상양도할 토지면적으로 축구장 40배 크기의 국유지 295,100m²(89,268평)까지 확정해 놓은 상태라고 4일 밝혔다.

 

▲ 현지인과의 무상양도 협약서     © 조장훈대표기자 (자료=김경협의원실 제공)


김 의원이 전한 바에 따르면, 코이카와 현지인들간에 체결·공증한 협약서에는 ▲불법정착중인 야따마우까 농장 일부를 현지인들에게 무상양도 ▲무상양도된 땅의 현지인들 소유권 인정 ▲무상양도된 땅은 우리정부가 개발포기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또한, 야따마우까 농장의 일부 또는 전부를 처분하고자 할 때에는 해외국유재산법과 코이카 정관에 따라 이사회 의결을 거쳐 외교부장관 승인을 받아야 하지만, 이러한 절차를 거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코이카는 6억9,700만원을 들여 농장 활용방안을 수립하면서 아르헨티나 지방정부로부터 ‘농지활용은 농장면적의 10% 이내로 할 것, 개발과정에서 자국민들의 민원이 없을 것, 가시적 개발은 1년내로 시작할 것’을 조건으로 겨우 개발허가권을 승인받았지만, 올해 5월까지 개발계획을 마련하지 못해 결국 내년 5월까지 개발행위 추진을 1년 더 연장해 놓은 상태이며, 코이카는 아르헨티나 지방정부측의 개발행위 추가연장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구체적인 농장 활용방안을 정하지 못한 실정이라고 한다. 

 

 

김 의원은 이에 대해“야따마우까 농장을 활용한다며 국민혈세 7억여원을 들였지만, 결국 개발은 깜깜무소식이고, 불법거주지가 현지인들 소유인 것만 확인시켰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또한, “참여정부 때 확정한 야따마우까 농장활용 방안을 이명박 정부가 뒤짚어 올스톱 시켰고 박근혜 정부는 코이카에 책임을 떠넘긴 것이 근본적인 문제”라고 지적했다.

 

김의원은 “야따마우까 농장 개발은 전문성과 법적근거가 없는 코이카에 떠넘길 사안이 아니고, 덩치가 커서 코이카가 아둥바둥다고 해결될 문제도 아니므로, 외교부가 적극적으로 나서 범정부 의제로 제기하여 전문기관으로의 업무이관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0/04 [20:53]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7
광고
"네이버,다음" 증권시세 실시간 제공 / 조영자 大기자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김현미 국토부장관, 브루나이 교량건설 해외 근로자들과 '깜짝 오찬' / 조장훈
[덕화만발'德華滿發']해인의 비밀 / 덕산
김현권·김부겸 의원, '대기업 유치와 구미형일자리 토론회' 개최 / 조장훈
국회사무처, '독립유공자 후손' 매점 판매원 특별채용 / 조장훈
2019년도 '멘토링&강연 교육기부 봉사단' 발대식 개최 / 최진희
신용회복위원회, 문한성·김동균 변호사 재능기부 '무료 법률상담' / 조영자
‘2019 동대문 봄꽃축제’ 15개 판매체험 부스 참여자 모집 / 조영자
국토부, 이스타항공 B737-MAX8 운항중지… 사장 만나 '협조 요청' / 강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