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복지·나눔 > CSR·CSV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화그룹 ‘2018 해피선샤인 캠페인’, 음성 마을회관 등 전국 37개소 '태양광 나눔'
“전기료 절감은 물론, 냉ㆍ난방 어려움도 해소”
 
조영자 기사입력  2018/12/19 [08:19]

한화그룹이 2018년도 ‘해피선샤인(Happy Sunshine) 캠페인’을 통한 나눔 활동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해피선샤인 캠페인은 한화그룹이 주력사업인 태양광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녹색성장에 기여하고자 기획한 대표 친환경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이다. 사회복지시설을 비롯한 우리사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로 설치, 기증함으로써 지역사회와의 상생과 인류의 지속 가능한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 지난 13일 진행된 충북 음성군 봉곡2리 마을회관 '해피선샤인 캠페인' 설비 준공식     © 한화그룹

 

올해는 지난 6월 18일부터 한달 간 한화사회봉사단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접수를 받았으며, 9월부터 설치를 시작해 이달 초까지 전국 37개 기관에 252kW 용량의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를 완료했다.

 

지난 13일, 충북 음성군 봉곡2리 마을회관에서 진행된 해피선샤인 캠페인 설비 준공식에서 봉곡2리 성기타 이장은 “마을 주민들의 이용이 많은 마을회관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를 완료함으로써 전기료 절감은 물론, 여름 및 겨울철 냉ㆍ난방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지난 2011년부터 시작해 8년째 이어지고 있는 해피선샤인 캠페인 활동을 통해 현재까지 전국 254개 사회복지시설과 마을 등에 총 1,779kW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로 지원해 설치했다.

 

이는 매년 1,230톤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소효과와 20년생 소나무 37만여 그루의 식수효과, 그리고 약 530만 킬로미터(지구 115바퀴)의 휘발유 차량 운행 감소 효과와 맞먹는다.

 

또한,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인식 제고뿐만 아니라,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을 받는 복지시설들은 중장기적으로 전기료 절감의 경제적 이득과 함께 절감된 비용을 다른 복지서비스 재원으로 활용할 수 있어 나눔이 나눔을 낳는 선순환 구조를 완성했다.

 

이 밖에도 기존 태양광 발전설비에 대해 안전점검을 포함한 유지보수, 발전량 모니터링 활동 등 사후관리도 지원하고 있다.

 

한화사회봉사단 김상일 부장은 “친환경 에너지 나눔 활동인 해피선샤인 캠페인을 통해 앞으로도 건강하고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 데 적극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피선샤인 캠페인은 국내 사회복지시설과 마을 등에 대한 지원활동 외 세계 기후변화문제 해결에도 활용되고 있다.

 

2011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한화 태양의 숲’ 프로젝트를 통한 국내외 친환경 숲 조성이 대표적 사례이다.

 

몽골 토진나르스 사막화 방지숲을 시작으로 중국, 한국 등지에 총 7개의 숲을 조성했다. 모두 133만㎡의 면적(축구장 180여 개 규모)에 총 49만 9천여 그루의 나무를 심었다.

 

이렇게 조성된 숲은 해당 지역의 사막화 방지, 수질 정화, 대기 정화, 토사유출 방지와 같은 효과를 거두고 있다.

 

이런 활동의 결과는 UN사막화방지협약 총회(2011년)와 UN본부에서 개최된 ‘지속가능발전에 대한 고위급 정치포럼’(2018년) 부대행사에서 UN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을 위한 파트너십 모범사례로 소개되기도 했다.

 

또한, 31가구, 70여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는 서해안 섬 죽도를 공해도, 소음도 없는 깨끗한 에너지 자립섬으로 탈바꿈시켰으며, 태양광의 안정적인 전력 수급을 기반으로 친환경 캠핑장 조성 등의 수익사업이 개발되며, 지역 경제 활성화와 주민 소득증대에도 기여하기도 했다.

 

[나눔일보 = 조영자 선임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2/19 [08:19]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5
광고
'내 가슴에 백제가 살포시 내려 앉아…' 익산·부여·공주 역사유적지 팸투어 / 한운식
로스쿨 도입 10년 '변호사시험을 논하다', 이상민의원 국회 토론회 개최 / 최진희
'플라스틱 어택·플랜테리어' 바꿔 쓰면? 국립국어원 2분기 다듬은 말 발표 / 강현아
[덕화만발'德華滿發']평등사회 / 덕산
르 피가로誌 '숭례문 복구' 취재, 최종덕 문화재연구소장 '노트르담 대성당 복원 지원 의사' / 조영자
병사 봉급 40만원 시대, 신복위·서금원-육군본부 업무협약 체결 / 조영자
[이정랑의 고전소통]행불유경(行不由徑)(上) / 이정랑
충주~서울(수서), 40분대에 오간다 / 조장훈
대구시, 이스라엘 수출공사와 기업지원 업무협약 / 한운식
철도연, 열차 탈선 시 피해 최소화 '철도선로 안전시설 기술' 개발 / 조영자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