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외교·국방·남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토]문희상 국회의장, UAE·요르단·이스라엘 중동 3개국 순방
국회의장 최초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방문
 
조장훈 기사입력  2018/12/24 [22:33]

문희상 국회의장은 지난 17일부터 25일까지 7박 9일간 아랍에미리트·요르단·이스라엘 등 중동 3개국 공식 방문을 마치고 귀국했다. 문 의장은 이번 방문에서 중동 지역 국가들과의 정상급 외교를 통해 의회외교의 지평을 확대하고, 의회교류 및 양국 의회의 발전 방안 등 주요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문 의장은 현지시간 17일 오전 UAE 전몰장병 추념비에 헌화하는 것으로 공식일정을 시작했다. 이어 문 의장은 자이드 아랍에미리트 초대 대통령 묘소에 참배한 이후 아말 압둘라 주므아 알-쿠바이시(Dr. Amal Abdulla Jumaa Al-Qubaisi) UAE 연방평의회 의장과의 면담을 통해 양국 의회간 포괄적·실질적 협력관계를 강화하기 위한 「한-UAE 의회 간 협력 협정(MOU) 체결식」을 가졌다. 협력의정서에는 양국 의회 간 협력 기틀 확대 및 공통문제에 대한 다양한 의견 교류, 양국 의장 간 상호방문 및 의정활동 교류를 통한 소통확대 등의 내용을 담았다.

 


또한 문 의장은 이날 오후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H.H. Sheikh Mohammad bin Zayed Al Nahyan) 아부다비 왕세제를 만나 최근강화되고 있는 양국의 최고위급 교류·협력관계 증진방안에 대해 폭넓은 대화를 나눴다. 문 의장은 양국이 특별 전략적 동반자관계로서 연방평의회와 협력의정서를 체결한 만큼 의회 간 협력증진에 힘쓸 것이며 모든 부문에 있어 UAE를 적극 지지하겠다고 밝혔다.

 


문 의장은 현지시간 18일 한국 기업들이 건설 중인 바라카 원전 건설현장을 시찰했다. 문 의장은 이 자리에서 “바라카 원전은 세계가 경이의 눈으로 바라보고 있는 대한민국 과학기술이자, 우리들의 자존심”이라며 “우리 기술과 우리 인력으로 최첨단 원전이 건설되고 있는 것을 직접 보니 여러분들이 너무 자랑스럽다”고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또한 현지시간 19일에는 한국과 UAE와의 군사협력을 목적으로 주둔하고 있는 아크(Akh) 부대를 방문했다. 문 의장은 파병장병들에게 “여러분은 양국 간 국방분야 우호의 상징일 뿐만 아니라 우리의 우수한 군사역량을 UAE에 알리는 군사외교관”이라며 “열사(熱沙)의 땅에서 위국헌신하시는 한 분 한 분 장병의 노고에 대한민국 국회를 대표해서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후 문 의장은 지난 8월 파이잘 알-파예즈(Faisal A. El-Fayez) 요르단 상원의장의 방한에 대한 답방으로 현지시간 20일부터 22일까지 요르단을 방문했다.

 


20일 오전 문 의장은 알 파예즈상원의장, 아테프 타라우네(Atef Tarawneh) 하원의장, 알 후세인(Al Hussein) 요르단 왕세자 등 요르단 지도자들을 잇따라 만나 양국 간 실질협력 증대방안 등을 논의하고, 지속적인 양국관계 발전을 위한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특히 문 의장은 알 후세인 요르단 왕세자와의 면담에서 “홍-사해 담수화 사업에 한국 컨소시엄이 5개 후보에 올랐다”면서 한국기업의 참여를 당부하는 등 한-요르단 경제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오후 문 의장은 한국국제협력단(KOICA) 암만 보건소 개소식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문 의장은 아동과 여성 등 취약계층과 시리아 난민들을 위해 암만 보건소가 적극 활용되길 당부했다. 이후 문 의장은 현지시간 22일 저녁 재요르단 한인동포들과 만찬간담회를 갖고 교민들을 격려한 뒤, 이스라엘로 이동했다.

 


대한민국 국회의장으로서 처음으로 이스라엘을 방문한 문 의장은 현지시간 23일 오전 루벤 리블린(Reuven Rivlin) 대통령을 만나 양국 간 교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문 의장은 “한국과 이스라엘은 역사와 문화, 민주화와 경제발전 과정에서 공통점이 많은 국가”라며 “한국은 제조업과 산업 기술의 강국이며, 이스라엘은 4차 산업혁명의 첨단 기술을 보유한 국가이기 때문에 4차 산업인 미래 자동차, 로봇, AI, IoT 분야 등에서 상호 협력을 통해윈-윈(Win-Win) 할 수 있는 분야가 많다”며 양국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오후 문 의장은 국회의장 최초로 팔레스타인을 방문하여 마흐무드 압바스(Mahmoud Abbas)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행정수반과의 면담을 통해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당부했다. 특히 문 의장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정착을 위해 앞으로도 압바스 수반의 각별한 관심과 지지를 요청하면서 “팔레스타인-이스라엘 문제는 당사자간 대화와 타협을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되어야 하며, 국제사회가 지지하고 있는 ‘두 국가 해법(two-state solution)’에 기초한 항구적 평화정착 방안이 모색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끝으로 문 의장은 현지시간 12월 24일(월) 오전 이스라엘 국회에서 마련한 공식 환영식에 참석한 이후, 율리 에델스타인(Yuli-Yoel Edelstein) 국회의장과 만나 의회 간 교류협력 증진 방안과 현재 진행 중인 한-이스라엘 FTA 협상에 대한 의회차원의 지원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문 의장은 “4차산업혁명, AI, ICT 등의 분야에서 양국의 협력가능성이 크다고 생각되는데, 이점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져달라”면서 “한-이스라엘 FTA체결이 빠른 시일 안에 이루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순방에는 백재현 의원, 이혜훈 의원, 박명재 의원, 김성수 의원, 박수현 의장비서실장, 이계성 국회대변인,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박재유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2/24 [22:33]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7
광고
"네이버,다음" 증권시세 실시간 제공 / 조영자 大기자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김현미 국토부장관, 브루나이 교량건설 해외 근로자들과 '깜짝 오찬' / 조장훈
[덕화만발'德華滿發']해인의 비밀 / 덕산
김현권·김부겸 의원, '대기업 유치와 구미형일자리 토론회' 개최 / 조장훈
국회사무처, '독립유공자 후손' 매점 판매원 특별채용 / 조장훈
2019년도 '멘토링&강연 교육기부 봉사단' 발대식 개최 / 최진희
문화재청, 경술국치 순절한 황현 '매천야록' 등 6건 문화재 예고 / 조장훈
신용회복위원회, 문한성·김동균 변호사 재능기부 '무료 법률상담' / 조영자
‘2019 동대문 봄꽃축제’ 15개 판매체험 부스 참여자 모집 / 조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