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국회·정당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용진 의원, '현대차 뉴그랜저 엔진오일 감소 제보 수십 건' 예결위 질의
엔진오일 감소 문제 해결 없이 레벨 게이지만 교체
 
조장훈 기사입력  2020/09/02 [15:40]

박용진 의원이 현대자동차의 엔진오일 감소 결함, 자동차심의위 객관성 문제 등에 대한 정부의 관리·감독 시스템 재점검 필요성을 강조했다.

 

 

박용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강북을)은 지난달 31일 저녁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보충질의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현대차의 엔진오일 감소 문제와 국토부 자동차 안전·하자심의위원회(자동차심의위) 객관성 문제를 질의했다.

 

박 의원은 “뉴그랜저 모델 엔진오일 감소 관련 제보가 의원실로 수십 건 들어왔다”면서 “엔진오일이 새서 엔진룸이나 냉각수 쪽으로 흘러 들어가면 화재가 발생하거나 시동이 꺼진다. 사고로도 이어질 수 있는 심각한 문제”라고 말했다.

 

이어서 “자동차 결함은 몇 년 동안 지적해오고 있는데 달라진 게 없어서 유감”이라면서 “국토부의 늑장대응, 엉터리 대응도 여전하다. 자동차 리콜센터에 신고가 들어온 게 5월 16일이고 청와대 국민청원이 등록된 것이 6월 초다. 그런데 국토부는 7월 30일에야 현장조사를 시작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박용진 의원은 “이 와중에 현대차는 문제 해결은커녕 눈 가리고 아웅 식의 조치만 취하고 있다”면서 “엔진오일 감소 의혹이 있는 차량의 결함을 고치는 게 아니라 오일 레벨 측정 게이지만 교체해주고 있다. 눈속임을 반복하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김현미 장관은 “카트리에서 조사를 하고 있으니 민원 등을 취합해서 검사할 때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박용진 의원은 자동차심의위 소속 중재위원장 문제도 따져 물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블루핸즈라는 현대차 공식 차량 장비 서비스센터의 대표가 자동차심의위에 소속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의원은 “블루핸즈 관계자가 지난 5월 현대차 대상 중재위원회에 위원장으로 참가했다”면서 “현대차 제작결함 문제를 제기해서 중재를 요청했던 소비가가 얼마나 황당했겠냐”고 말했다.

 

박용진 의원은 “소비자에게 불리하고 국민 안전에 소홀할 수밖에 없는 구조”라면서 “국민이 정부와 국토부를 믿고 안전조치에 대한 민원을 제기하거나 하자 관련 중재를 안심하고 요청할 수 있도록 관련 규정과 제도를 개선하는 것이 맞을 것”이라고 주문했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9/02 [15:40]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4
광고
원불교 개교 100주년 기념대회, 원음방송 등 생중계…월드컵경기장 23개국 5만여명 참석 / 조장훈대표기자
[덕화만발'德華滿發']나는 양인가 염소인가 / 덕산
'건강의섬완도' 지역명품 수산물 미국 LA현지 홍보 / 오승국선임기자
익산 장점마을 집단 암 발생 KT&G 향한 주민들의 절규 '살려달라고 서울까지 온 것' / 조영자
정기화 청하의료재단 이사장, 개인고액기부 '경북아너소사이어티' 가입…조실부모 아픔 요양병원 설립으로 치유 / 조영자선임기자
안성포도축제위, 축제 취소하지만 '드라이브스루 5,000만원' 목표 / 장병철
[포토]편의점 체험 이목희 더민주 정책위의장, '하루종일 서서' / 조장훈대표기자
이상직 의원 '카드회사 낙전수익 활용 공공밴(VAN) 설립’ 법안 발의, 낙전 지난 5년간 256억원 / 조장훈대표기자
'(가칭)국민의당' 창당발기인 명단(ㅇ~ㅎ) / 조장훈대표기자
'다리 건너기' 해법? '전국 창의문제 해결능력 경진대회' 대구 개최 / 강현아기자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