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여행·레저·축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토]인천공항 하늘정원에 '유채꽃밭' 조성
3만6천㎡ 꽃밭, 13일부터 3주간 무료개방
 
장병철 기사입력  2022/05/12 [17:25]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인천공항 내 하늘정원에 유채꽃밭 36,000㎡를 조성하여 5월 13일부터 6월 3일까지 3주간 일반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한다고 12일 밝혔다.


하늘정원은 공사가 인천공항 동남측 유휴지(38만㎡)에 조성한 휴식공간으로 인천공항에 이착륙하는 항공기의 모습과 더불어 자연경관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공항명소이다.


공사는 지역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지난 2018년부터 하늘정원에 꽃밭을 조성하여 지역주민 등 일반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매년 봄에는 유채, 가을에는 코스모스 꽃으로 가득 채워지는 하늘정원은 누적방문객 32만 여명이 찾는 아름다운 경관으로서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하늘정원을 찾는 방문객이 늘어나고 있어 올해도 인근지역 주민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유채꽃밭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사는 유채꽃밭 개방기간 중 이용객 편의를 위하여 안내직원을 배치하고 전망대 1개소, 원두막 2개소, 야외테이블 10개소 등을 설치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유채꽃밭을 방문하려면 공항 철도 공항화물청사역에 하차 후 국제업무단지 방향으로 무료 셔틀버스를 탑승하여 하늘정원 임시정류소에 하차하면 된다. 또한 인천공항 자전거 도로를 이용하면 자전거를 타고 하늘정원에 방문할 수 있으며, 자가 차량 방문객을 위하여 유채꽃밭 입구에 약 400면 가량의 주차장도 준비되어 있다. 


유채꽃밭 개장시간은 주말과 휴일 포함하여 9시 30분부터 18시까지이며, 17시30분까지 방문객의 입장이 가능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하늘정원을 방문하는 많은 시민 분들이 코로나19에서 벗어나 새롭게 활기를 찾고 봄의 청취를 만끽하고 돌아가시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여객을 비롯한 공항을 찾는 모든 분들께 공항 안팎으로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나눔일보 = 장병철 선임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2/05/12 [17:25]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5
광고
'건강의섬완도' 지역명품 수산물 미국 LA현지 홍보 / 오승국선임기자
정기화 청하의료재단 이사장, 개인고액기부 '경북아너소사이어티' 가입…조실부모 아픔 요양병원 설립으로 치유 / 조영자선임기자
이강덕 시장, 벤토나이트 축제 계기 '포항의 떡돌‘ 널리 알려지길 / 장병철
[덕화만발'德華滿發']행동을 끌어내는 설득 / 덕산
명현관 군수, 민선 7기 '해남비전 100년', 8기 '살맛나는 으뜸해남' 만들기 / 손다해
신우철 군수, 민선8기 ‘군민과 함께 다시 뛰는 완도’ 다짐 / 손다해
한국축구 '하늘이 도왔다!', 우즈벡 0-0 불구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 / 조장훈대표기자
한국자유총연맹, ‘제10회 한반도 화해·협력 2022 DMZ 평화둘레길 대장정’ 출정식 / 최진희
포항대 김준홍 초빙교수, 후학 위해 장학금 기탁 / 장병철
공공배달앱 ‘전남 먹깨비’, 나주시 착한 소비 이끈다 / 손다해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