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사건·사고·안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해경, 고관절 골절 80대 섬마을 응급환자 이송
해경 연안구조정이 출동, 육지로 무사히 옮겨
 
손다해 기사입력  2022/12/01 [16:49]

 

전남 목포시 율도에서 80대 고관절 골절 응급환자가 발생해 해경이 육지로 긴급 이송했다.

 

1일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이종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1분께 목포시 율도에서 주민 A씨(80대,여)가 자택에서 넘어지면서 고관절에 부상을 당해 육지병원 이송이 필요하다는 신고를 받고 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했다.

 

해경은 A씨의 자택에 방문해 거동이 불가한 A씨를 들것을 이용하여 연안구조정에 탑승시키고 북항으로 신속하게 이송을 실시했다.

 

A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목포에 있는 대형병원으로 옮겨져 정밀검사를 받고 현재 치료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거동이 불가한 응급환자의 안전에 유의해가며 이송을 실시했다”며 “의료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섬 지역에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환자의 신속한 이송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나눔일보 = 손다해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2/12/01 [16:49]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6
광고
케이뱅크, 설 맞이 나눔 '아동보육 후원금 전달 및 금융교육' / 조장훈
군산시, 신재생에너지산업 전문인력양성센터 구축 순조 / 손다해
목포해경, 설 명절 맞아 이웃사랑 나눔 실천 / 손다해
함평군, 설맞이 정신장애인 ‘마음나눔 마음허그 꾸러미’ 전달 / 손다해
해수부, 국가중요어업유산 사후관리 강화 및 세계유산 등재 추진 / 조장훈
영광 칠산도 천연기념물 저어새 가족, 겨울나기 이동경로 최초 확인… 전 세계 3,940여 마리 생존 / 최진희
고용노동부, 2022년 육아휴직 및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크게 늘었다 / 조영자
서영교 의원, 사랑하는 고향에 기부하세요! / 조영자
나주시, 겨울철 취약계층·경로당 난방비 긴급 지원 / 손다해
해남에서 결혼하세요! 결혼축하금 300만원 지급 / 손다해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